많은 시민들이 누구도 차별받지 않고 배제되지 않을 세상을 위한 변화의 요구를 표출하고 있습니다. 성소수자도 예외가 아닙니다. 성소수자도 존엄하게 살 수 있는 세상의 변화를 원합니다. 성소수자의 인권은 합의 대상도, 시기상조의 이슈도 아닙니다. 성소수자의 인권은 지금 당장 보장되어야 합니다.
 
5월 장미꽃 대선을 앞두고 있습니다. 성소수자운동은 3월부터 선거운동이 시작되는 4월 17일 직전까지 매주 금요일 저녁 성소수자 주간을 진행합니다. 항상 어디서든 존재했던 성소수자의 목소리를 내고자 합니다. 거리에서, 광장에서 성소수자 인권을 외칩시다!

 

 

오소리(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웹진기획팀)

 

 

지난 주 금요일 (4월 14일), 성소수자차별반대 무지개행동이 주최하는 세 번째 성소수자 촛불문화제 <대통령 후보는 평등을 약속하라!> 가 진행됐습니다. 

 

문화제가 열리기 바로 전날, 충격과 분노를 멈출 수 없는 육군의 동성애자 군인 색출 수사와 인권침해 사건으로, 예정되어 있던 촛불문화제는 긴급하게 규탄 문화제로 변경되어 진행됐습니다. 참을 수 없는 분노에 많은 분들이 문화제에 함께 해주셨습니다.  

 

 

발언에는 강명진(퀴어문화축제 조직위원장), 홀릭(한국성적소수자문화인권센터 대표), 타리(연구모임 POP), 심기용(대학성소수자모임연대 QUV 의장), 윤가브리엘(HIV/AIDS인권연대 나누리+), 낙타(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 대표), 박장군(퀴어여성네트워크), 남웅(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공동 운영위원장) 님 등 쟁쟁한 성소수자 인권활동가들이 참여하여, 문화, 약물, 청년, 여성 성소수자, 군대, HIV/AIDS, 차별금지법 등 다양한 성소수자 이슈에 대해 말하며 성소수자 운동의 요구를 대사회적으로 알렸습니다.

 

발언 일부를 공유합니다.

 

 

발언. 심기용(대학성소수자모임연대 QUV 의장)

 

 

 

발언 전문 보기

 

 

 

발언. 박장군(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운영위원, 퀴어여성네트워크)

 

 

발언 전문 보기

 

 

 

발언. 남웅(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공동 운영위원장)

 

 

발언 전문 보기

 

문화제는 육군의 동성애자 군인 색출 수사와 인권침해 사건의 피해자 중 구속영장이 발부된 A대위의 어머니가 보낸 탄원 호소문을 김보미 활동가가 대신 읽으며 마무리 되었습니다.

 

 

※ 편집자 주:  결국 군은 3만 7천 명이 넘는 사람들의 탄원도 무시한 채 A대위를 구속시켰습니다.
성소수자를 범죄자로 매도하는 육군의 동성애자 색출 수사와 처벌 시도에 맞서 끝까지 투쟁할 것입니다. 군형법 제92조의 6을 폐지하고, 반인권적인 부당한 법률로 인한 피해에 대해 국가의 책임을 물을 것입니다.

[긴급 성명]육군 동성애자 군인 색출 수사 피해자 A대위 구속영장발부를 규탄한다! 부당한 성소수자 색출 수사로 구속된 A대위를 즉각 석방하라!

 

이번 대통령 선거는 불평등과 차별, 위험과 불안 그리고 부조리한 현실을 바꾸라는 촛불의 저항으로 끌어내린 정권에 대한 심판의 연장입니다. 하지만 동성애자 군인 색출이라는 무자비한 인권 탄압에 대해 유력 대선 주자들은 그 어떤 언급도 하지 않고 있습니다. 더불어 차별금지법은 회피로 일관하고 있는 이 현실이 암담합니다.

 

 

하지만 이럴 때 일수록 우리들의 목소리를 더 크게 외쳐야 합니다. 우리의 인권과 생존을 위해, 변화를 위해 함께 행동해야 합니다. 종로 일대에는 곧 다가올 석가탄실일을 맞이하며 길거리에 연등이 달렸습니다. 연등에 새겨진 문구가 마음에 와닿습니다. 차별없는 세상, 우리가 주인공입니다! 차별없는 세상을 위해 함께 외치고 행동합시다!  

 

#행동하는_성소수자가_세상을_바꾼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남겨주세요

Name *

Password *

Link (Your Homepage or Blog)

Comment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