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육우당 문학상

[우수작]<에스컬레이터가 좋더라> 외

by 행성인 2013. 4. 23.

모리


에스컬레이터가 좋더라

 

너와의 키 차이는 19센티 정도라서

뽀뽀하는 순간마다 네 목이 안 아플까

그래서 형은 말이야, 에스컬레이터가 좋더라

 

 

  

벚꽃 길 용기

 

주말이 피크라기에 남산에 가기로 했는데

벚꽃은커녕 아직 추우니 기상청이 야속하다

손잡고 걸을 용기가 벚꽃 길에선 날 텐데.

 

 

 

서점

 

서점은 책장이 많아 뽀뽀하기 좋더라.

열심히 일하는 서점직원 이쪽으론 오지마요.

간고등어 헬스책은 보지마요 내사랑.

 

 

 

영등포구청역

 

저녁으로 곱창 먹어서 냄새날 거래도

당신 냄새 살 냄새 코 뭍고 맡고 싶어

얼른 와요 내사랑 영등포구청에 있을게요.

 

 

  

치과

 

웃을 때 왼쪽 앞니 귀여워 죽겠는데

그 앞니도 내꺼니까 교정 안하면 안 되나요

하겠다면 그 전에 뽀뽀라도 많이 해요

 

'육우당 문학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수작]<병균>  (1) 2013.04.23
[우수작]<아프로디테의 소년>  (3) 2013.04.23
[우수작]<아직 말할 수 없어>  (1) 2013.04.23
[우수작]<아메리카노>  (1) 2013.04.23
제1회 육우당 문학상 심사평  (1) 2013.04.23

댓글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