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웹진 과월호

행성인 웹진 2022년 9월호

by 행성인 2022. 9. 30.

남웅(행성인 미디어TF)

 

 

 

행성인은 9월 한달동안 많은 외부행사를 기획하고 참여했습니다. 특히 이번 달에는 행성인 25주년 후원주점 '후원할 결심'을 성료했지요. 함께 싸우는 이들이 한데 모여 흥이 넘치게 놀았던 기억도 잠시, 바깥에서는 많은 사건들이 일어났습니다. 신당역에서 일하던 여성노동자가 젠더폭력으로 사망했고, 2022 교육과정 개정 시안에 대한 국민의견을 반영하는 과정에 성소수자를 삭제하고 젠더이슈에 부정적인 이들의 집단적인 항의가 들끓고 있습니다. 그 와중에 윤석열 대통령의 최근 부총리 겸 교육장관과 경사노위 인사는 과거로 회귀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죠. 그가 연달아 보이는 품위 없는 태도와 실수들은 사과도 반성도 없이 오히려 문제제기한 이들을 향해 위압을 가하는 뻔뻔함을 보이고 있고요. 

 

제도적 변화가 없는 상황에서 차별과 폭력은 정도를 더해가는 모습입니다. 한편으로는 이에 맞서 싸우는 이들이 분노와 환멸의 감정으로부터 바득바득 힘을 얻기 위해 즐거움을 찾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도 들었습니다. 그 속에서 기후위기 대응에 역행하는 석탄발전소 건설 사업의 취소를 위한 법제화 요구(탈석탄법) 국민동의청원이 기후위기행진 직후 기준 청원인 5만 명으로 폭발적으로 늘어난 소식은 사람들이 얼마나 변화를 갈망하는가를 확인할 수 있게 해줍니다. 해외에도 극우 인사들이 국가수장이 되고 있는 상황에서도 쿠바에서는 동성결혼이 법제화되고, 이란에서는 여성들의 히잡 시위가 반정부 혁명으로 확산하고 있습니다. 

 

하루가 다르게 접하는 소식 속에서 우리의 일상은 애도와 행진이, 분노와 쾌락이 가까이 붙어 있었던 걸 새삼 확인합니다. 감정의 굴곡은 심하게 온냉탕으로 비틀거리고 있지만, 어떻게든 연결된 감각으로 함께 즐거울 수 있는 방법들을 찾아가며 싸웁시다.

 

이번호에는 행사에 열심히 참여한 기록과 더불어 올해 단체가 가장 혼신을 다했던 후원주점 기록에 힘을 실어보았습니다. 가까이서 여러분들과 잔을 기울이고 흥을 냈던 자리가 여느때보다 소중하게 느껴졌는데요. 사진들을 보면서 우리가 어떻게 만나고 싸워야 할지를 새삼 돌아보게 됩니다. 그럼 만나보실까요?!

 

 

행성인 9월 활동스케치 & 회원가입 한마디

 

[사진스케치] 행성인 25주년 후원주점 '후원할 결심' 인증샷 퍼레이드

 

[사진스케치] 행성인 25주년 후원 주점 '후원할 결심'의 행성인들

 

'운동이 밥 먹여 주냐?'

 

여기동의 레인보우패밀리_육아#6. 육아 노동: 두 아빠의 역할 분담

 

 

 

댓글1